2함대 5특전대대, 관세청 평택직할세관과 합동 훈련

가 -가 +

이미숙 기자
기사입력 2019-11-05 [18:48]

▲ 해군 제2함대사령부 제공     © 이미숙 기자

 

해군 제2함대사령부(이하 ‘2함대’)5특전대대가 5일(화)평택 국제여객터미널에서 관세청 평택직할세관(이하 ‘평택세관’)과 함께 폭발물 등 테러물품 탐지및 처리를 위한 모의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성공적인 개최와 상시 대테러 대비태세 확립을 중점으로 위장 반입된 테러물품 탐지 및 처리절차를 숙달하고, 적발 시 초동조치와 유관기관 간 협동 대응능력을 배양하기 위해 마련됐다. 훈련에는 5특전대대 작전대장을 비롯해 7명의 대원들이 참여했다.

 

본격적인 훈련이 시작되기 전, 5특전대대의 주관으로 급조폭발물(IED)의 종류 및 탐지 절차에 관한 교육이 진행됐다. 대원들은 평택세관 근무자들이교육받은 사항을 근무 시 바로 적용할 수 있도록 세관 장비를 이용해 촬영된 폭발물을 식별하는 방법에 대해 교육했다.

 

이어 테러물품을 탐지 및 처리 절차를 숙달하기 위한 모의훈련이 진행됐다.훈련은 평택세관에서 위장 반입된 폭발물을 탐지하고 유관기관에 상황을 전파하는 것으로 시작됐다. 평택세관 관계자들은 5특전대대 대원들의 현장지도 하 유사시 초동조치법과 폭발물을 처리하는 절차를숙달했다.

 

이번 훈련을 계획한 5특전대대 3작전과장 이정준 대위는 “이번 훈련으로평소 고강도 훈련과 다수의 실전경험으로 쌓은 노하우를 평택세관에 전수할수있었다”면서, “앞으로도 유관 기관과의 지속적인 합동 훈련으로협업능력을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