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해경, 대무의도 인근 화재선박 선장 구조

가 -가 +

이미숙 기자
기사입력 2020-01-10 [20:38]

▲ 인천해경 제공  © 이미숙 기자

 

인천해양경찰서(서장 이방언)는 대무의도 인근에서 조업중인 어선에 화재가 발생했으나 선장을 무사히 구조했다고 10일 밝혔다.

 

인천해양경찰서는 10일 낮 2시 58분경 대무의도 서방 4.5km 해상에서 조업중인 어선 A호(2.73톤, 승선원 1명)에서 갑자기 화재가 발생해 구조를 요청한 선장의 신고를 접수하고 구조세력을 급파하는 한편 인근 어선에 도움을 요청했다.

 

현장에 도착한 하늘바다파출소 연안구조정은 승선중인 선장 김모씨(67세)를 구조하고 뒤이어 도착한 해경구조대 및 민간자율구조선 등과 합동으로 배수펌프를 이용해 화재진압을 하기 시작했다.

 

낮 3시 23분경, 다행히 화재가 진압된 A호는 예인되어 선녀바위에 도착했고 선장은 어지러움을 호소했으나 건강상태는 양호하다.

 

해경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