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음주운전 방조한 20대 배우 입건

가 -가 +

이미숙 기자
기사입력 2019-07-12 [10:06]

인천 서부경찰서는 술을 마신 상태에서 자신의 차량을 운전해도 말리지 않은 배우 A씨(28)를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은 또 음주운전한 A씨의 여자 친구 B씨(22)를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지난달 26일 오전 1시경 인천 서구 청라 지역의 한 도로에서 B씨의 음주 운전을 방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적발 당시 B씨의 혈중알코올 농도는 면허취소에 해당하는 0.101%상태였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B씨의 운전을 돕기 위해 주행 방향을 지사한 것으로 확인 됐다.

 

A씨는 아역배우로 데뷔해 최근에도 영화와 드라마 등에서 활동하고 있다.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