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통공사 제10대 정희윤 사장 취임

가 -가 +

운영자
기사입력 2019-08-26 [21:10]

 

▲ 인천교통공사 제공     © 운영자

 

인천교통공사 제10대 사장으로 정희윤 사장이 26일(월) 취임했다.


이날 오전 박남춘 시장으로부터 임명장을 수여받은 정희윤 신임사장은 별도의 취임식을 갖지 않고 귤현기지사업소 방문으로 첫 번째 공식일정을 시작했다.


정희윤 사장은 기지사업소에서 인천교통공사노동조합을 비롯한 5개 노조 사무실을 차례로 들러 진지한 대화를 나누고, 차량 정비 현장근무자들 및 기관사들을 만나 격려했다.


노동조합 관계자 및 직원들과의 만남에서 정 신임사장은 “교통 분야에서 쌓아왔던 풍부한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인천교통공사를 최고의 종합교통운영기관으로 만들어 나가겠다” 며 “한 단계 성숙한 노사관계 정립과 조직문화 혁신을 위해 전 임직원이 합심하여 시민들로부터 사랑받는 인천교통공사를 만들어 나가자” 고 취임 일성을 밝혔다.


정희윤 사장은 사내 전자게시판에 올린 취임사를 통해 앞으로 중점을 두고 추진할 5가지 정책목표로 ▲ ‘시민안전’ 이 경영의 최우선 가치 ▲ 노동조합의 경영참여를 통한 ‘노사관계의 새로운 발전’ ▲ ‘고객 우선’을 신조로 고객서비스 고도화 ▲ 경영효율을 높여 ‘자립경영체계 마련’ ▲ 일 중심, 성과 중심의 조직문화 구현 등을 제시하였고, 오는 29일(목) 노사합동으로 “안전실천결의대회”를 시작으로 안전최우선의 경영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정희윤 신임사장은 통합 인천교통공사(인천메트로+인천교통공사) 초대 상임감사, 서울도시철도 상임감사, 서울교통공사 상임감사를 두루 역임했다.

 

운영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