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서구의회 임시회 1차 본회의 의정자유발언

가 -가 +

이미숙 기자
기사입력 2020-02-12 [17:39]

▲ 서구의회 제공     ©

 

제235회 인천광역시 서구의회(의장 송춘규)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김이경 의원은 ‘가정동 루원시티 내 원주민들이 공공기관을 상대로 제기한 소송과 손해배상 협의체 구성 제안’에 대한 의정자유발언을 하였다.

 

12일 김이경 의원은 “최근 루원시티 상가 조합원 및 루원시티 원주민 피해대책 위원회에서 손해배상 협의체의 제안과 함께 개발방식 변경 및 사업지연에 따른 손해를 배상하라며 인천시와 LH공사를 상대로 손해배상 소송에 나섰다.”고 설명했다.

 

이와 더불어 “사업시행사인 인천시와 LH공사는 개발계획 변경이 있기 전에 주민설명회 등을 통하여 입체복합도시 포기를 사과하고, 피해에 대한 배상방안을 마련해야 했으나, 이러한 책임져야 할 사실을 감추려 하고, 주민들의 민원을 외면해 왔다.”고 한탄하였다.

 

이어 “상가 조합원 및 원주민들은 입체복합도시 포기 및 2013년 재정착을 하지 못함에 따른 손해를 해결할 수 있는 협의체 구성 제안과 이에 대한 피해 소송을 정식으로 제기했다.”고 강조했다.

 

이날 김이경 의원은 서구청이 루원시티 개발로 발생한 문제를 시행사인 인천시와 LH공사의 책임으로만 미루지 말고 주민들이 제안하는 피해보상협의체 구성에 깊은 관심을 가지고 피해주민들의 고충을 해결할 수 있도록 더욱 적극적인 행정으로 협의점을 도출할 수 있는 상생행정을 펼쳐줄 것을 당부하였다.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