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우한 교민 3차 임시생활시설(국방어학원) 물품 지원

가 -가 +

이미숙 기자
기사입력 2020-02-19 [15:39]

▲ 인천시 제공     ©이미숙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경기도 이천시(합동군사대학교 국방어학원)에서 임시생활 중인 우한 교민과 현장 대응인력을 위해 화장품과 마스크를 지원했다고 19일 밝혔다.

 

현재 국방어학원에는 지난 12일, 3차 전세기를 타고 입국한 우한교민 147명과 보호자 1명 등 148명이 거주 중이다.

 

인천시는 인근의 경기도 이천시에 임시생활시설을 운영한다는 정부 방침을확인하고, 박남춘 시장의 지시에 따라 교민과 현장 대응인력을 위해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고자 행정안전부(재난구호과)와 협의를 진행해 왔다.

 

그에 따라 우한 교민들을 위한 화장품이 필요하다는 사안을 전달받아 인천시 화장품 공동브랜드 화장품 114세트를 준비하였으며, 현장 대응인력을 위해 최근 품귀현상을 빚고 있는 마스크를 급히 수소문하여 1천개를 마련하고 함께 전달했다.

 

화장품은 인천시 지원으로 화장품 제조업체들이 만든 공동브랜드로, 2014년 10월 첫 선을 보인 후 중저가 화장품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브랜드로 성장한 인천의 대표적인 뷰티 상품이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서 지역구분 없이 범국가적 협조체계 구축에 노력하겠다는 마음을 함께 담았다.”면서, “인천시는 향후에도 코로나19 조기종식을 위해 정부와 인근 지방정부에 적극 협조하고, 할 수 있는 모든 방안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