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여성가족재단, 부평깡시장과 1시장-1기관 자매결연

가 -가 +

이미숙 기자
기사입력 2020-04-07 [11:48]

▲ 인천시 제공     ©

 

인천여성가족재단(대표이사 원미정)과 부평깡시장(회장 김남제)은 7일 재단 회의실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에 도움을 주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1기관-1시장 자매결연’을 맺었다.

 

이번 협약체결을 통해 재단 직원들은 매달 둘째 주 수요일을 ‘전통시장가는 날’로 정하여 장보기, 필요 물품구매 등을 자율적으로 운영하기로하였다.

 

또한 재단의 학습동아리「해피컬렉션」에서 제작한 면마스크 500개를 후원하며, 코로나19 확산으로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협력하여 함께 극복하자는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하였다.

 

원미정 대표는 “코로나19 위기 사태를 극복하기 위한 작은 노력이지만, 지역 상인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재단은 전통시장 활성화 등지역을 중심으로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고 사회적가치 실현에 최선을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남제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에게 큰 위로와활력이 될 것”이라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