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시민참여 스마트도시 리빙랩 사업 공모 선정

가 -가 +

이미숙 기자
기사입력 2020-06-01 [21:38]

▲ 인천시 제공     ©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중구 ․ 미추홀구 ․ 연수구를 올해 ‘시민참여 인천 스마트도시 리빙랩 사업’의 지원대상으로 최종 선정하였다고 1일 밝혔다.

 

‘시민참여 인천 스마트도시 리빙랩 사업’은 사회문제해결 혁신 플랫폼인 리빙랩 운영을 통해 지역주민, 전문가, 기초자치단체가 참여하는 스스로해결단을 구성하여 지역 도시문제를 발굴하고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사업으로, 이번에 선정된 지방정부는 최대 3천만 원까지 지원한다.

 

중구는 영종하늘도시 진로마트 일원의 주차문제 등 고질적인 교통 민원을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스스로해결단을 구성하여 리빙랩 방식으로 해결하는 ‘안전하고 쾌적한 그린 라이트(Green Light)! 생활연구소’를 운영할 예정이다.

 

미추홀구는 코로나19의 확산 등 예측불가능하게 발생하는 지역사회 문제에신속하고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소통형·통합형·확장형 온라인 리빙랩 플랫폼 구축의 필요성이 제기됨에 따라,‘주민중심 마을 사회 ·경제 이슈 협력 툴(Tool), 마을플랫폼 구축’을 추진할 예정이다.

 

연수구는 함박마을 지역의 무단 투기 쓰레기 민원 해소를 위해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스스로해결단을 구성하여 리빙랩을 운영하고 저가3D 라이다(Lidar) 센서를 활용한 프로토타입 쓰레기 무단투기 방지 시스템을 제작하기 위한 ‘함박마을 스마트도시 쓰레기 무단 투기 방지 시스템 구축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유시경 스마트도시담당관은 “우리시에서는 지난해 영종 교통문제 해결을위한 스마트 리빙랩인 영스 랩(YoungS Lab.)을 처음 도입하여 인천 스마트도시 정책에 성공적으로 적용하였다.”고 하며, “올해는 이번 공모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통해 지역 리빙랩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확장해가는 한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리빙랩(Living Lab.)이란, 생활현장에서 사용자와 공급자가 공동으로 혁신을 만들어 가는 살아있는 실험실로 혁신주체 간 상호작용을 통해 참여와 협력을 촉진하는 개방형 혁신 모델이다.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