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항 미래 부두 앞 해상 기름유출, 방제작업 실시

가 -가 +

이미숙 기자
기사입력 2020-06-29 [17:24]

▲ 인천해양경찰서 제공     ©

 

인천해양경찰서(서장 신동삼)는 인천 남항 미래 부두에서 해상으로 유출된 기름을 연안구조정 등 선박 2척과 육상 인력을 동원하여 방제작업을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29일 낮 12:06경 인천 남항 미래 부두 앞 해상에 기름이 보인다는 신고를 받고 인근 파출소 연안구조정과 방제정 등 방제세력을 현장에 출동시켰다  

 
해상에 유출된 범위는 약 가로 1미터 세로 50미터로 유흡착재 등 방제자재를 이용하여 긴급 방제 작업을 실시했다.

 

해경 관계자는 “미래부두에 접안된 선박을 대상으로 탐문 결과 A호(700톤급)에서 갑판을 청소하는 과정에서 묻어있던 기름이 일부 해양으로 유출된 것으로 보고, A호에 대해 정확한 사고 경위와 유출량을 조사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