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여성회관 포스트 코로나 대비 새단장부분 오픈

가 -가 +

이미숙 기자
기사입력 2020-08-04 [06:25]

▲ 인천시청 제공     ©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 서부여성회관은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하여 방역시설 및 운영체제를 보완 후 3일(월)부터 부분 재개관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서부여성회관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2월 24일부터 휴관을 실시하고 있던 중 수영장 등 체육시설을 제외한 부분 운영을 결정하였으며, 안전한 교육운영을 위해 다방면의 방역대책도 마련하였다.

 

방역대책으로는 첫째 정원의 60%미만 모집, 둘째 열화상카메라 및 전자출입명부 운영, 셋째 사회적거리두기 필요성을 알리기 위한 각종 배너 설치, 넷째 교육실내 책상위에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한 가림막 설치, 다섯째 매일 자체 전체방역 실시 등을 통한 각종 방역활동 등이다.

 

특히, 감염위험이 높으면서 교육생들이 자주 접촉하고 있는 문고리 등에 특수 제작된 항균스티커를 부착하여 코로나19 확산 방지는 물론 교육생들의 불안감을 종식시킬 수 있도록 하였다.

 

정문원 서부여성회관 관장은 “휴관기간 중 불편을 감수해주신 시민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전한다”며, “자칫 방심한 사이 감염자가 늘어나 사회적 거리 두기로 다시 돌아가면 시설의 운영을 중단해야 하는 만큼 모든 이용자들은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개인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