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랜선으로 즐기는 최정상 K-POP 공연!

가 -가 +

이미숙 기자
기사입력 2020-10-08 [07:59]

▲ 인천시청 제공     ©

 

 

인천시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정상 K-POP 스타들의 공연으로 코로나19로 지친 인천시민과 전 세계 한류 팬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전한다.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 10월 10일(토)온라인·무관중 생중계로「제11회 INK(Incheon K-Pop)콘서트」(이하 INK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INK콘서트는 올해로 11회를 맞이하는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K-POP 한류콘서트로서 매년 약 4만 명의 관람객이 INK콘서트를 관람하기 위해 인천을 찾았다.

 

하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현장 관람이 어려워짐에 따라, 국내외 K-POP 팬들을 위해 10월 10일(토) 오후 8시 INK콘서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간 생중계로 진행된다.

 

이번 콘서트에는 재민(NCT), 채령(ITZY)이 MC를 맡고, 태민(SHINee), 백현(EXO), 여자친구, 아스트로, 엘리스, 위키미키, 더보이즈, ITZY, AB6IX, 이은상 등 국내 최고의 K-POP 아티스트 10개 팀이 인천을 찾아 잊지 못할 공연을 선사할 예정이다.

 

아울러, 콘서트와 함께 전 세계 팬들과 소통하고 인천의 관광을 홍보하는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스타가 직접 소개하는 인천여행과 코로나19 극복을 기원하는 ‘We:InK 챌린지’를 진행하고, INK콘서트 10년의 역사와 함께 인천 여행지를 담은 다큐멘터리를 제작·방영하여 ‘관광도시 인천’의 생생한 매력과 스토리도 함께 전달할 예정이다.

 

박남춘 시장은“ InK콘서트는 2009년 시작하여 올해로 11회를 맞이한,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K-Pop 한류콘서트로서 애정을 갖고 함께해주신 국내외 팬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올해 InK콘서트는 코로나19로 지친 인천시민과 대한민국 국민, 나아가 전 세계 K-Pop 팬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라인업, 온라인 이벤트 등 『제11회 INK콘서트』와 관련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