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민시장 대토론회 우수제안 시정에 반영 된다

가 -가 +

이미숙 기자
기사입력 2021-01-07 [07:13]

▲ 인천시청 제공     ©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지난해 10월 “인천형 뉴딜, 10대 대표과제선정”을 주제로 개최되었던『20년 하반기 인천시민시장 대토론회』에서제안된 192건의 시민제안 중 5건의 우수제안을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심의의 공정성과 객관성 확보를 위해 실현가능성, 구체성, 창의성 등의 심의기준을 세우고,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시민정책자문단 47명의 2차례 사전심의와 시민사회단체 등이 포함된 우수제안 선정 위원회 심의 등 총 3단계 심의를 거쳐 우수제안을 최종 확정했다.

 

선정된 5건의 우수제안은 ▲AI 관련 기업 육성 및 인력양성 필요 ▲바이오산업 육성지원 ▲온실가스감축에 대한 중장기별 계획 설정 등 필요▲경인고속도로 지하화 시 지상에 숲 조성 ▲장애인콜택시 운영 활성화등으로 인천형 뉴딜과 연계되어 중점 육성되거나 시정책에 반영하여 추진될 예정이다.

 

또한, 시는 우수한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토론에 적극 참여한 우수제안자에게 금년 6월로 예정된 상반기 시민시장 토론회에서 표창을 수여할 계획이다.

 

‘시민이 시장이다’라는 시정철학으로 출범한 민선7기의 시민시장대토론회는 총 5회 개최됐으며, 매 토론회 마다 우수제안을 선정해시정책에 반영하고, 차기 토론회에서 추진상황을 보고하는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다.

 

지금까지 선정된 우수제안은 1월 중 소관부서의 현행화를 마치는 대로 시홈페이지(인천은 소통e가득>소통현장>시민참여)에 게시하여 시민에게 공유할 예정이다

 

이종우 시 시민정책담당관은 “시민시장 토론회를 통해 제안된 시민의 의견을 소중히 담아 정책에 반영하고, 그 추진상황을 시민께 다시 보고드림으로써 시민이 공감하고 체감할 수 있는 시민정책을 지속적으로 담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천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